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반가운 이웃, 함께 사는 마을, 살고 싶은 서울

천 개의 마을이야기, 세상을 바꾸다

지금 전국은 마을이 대세라는 것, 아시죠?  
서울에선 마을공동체가 꿈틀꿈틀, 수원에선 마을르네상스가 짜잔, 부산에선 최근 시민주주형 지역공동체 지원조직인'우리마을'이 시민설명회를 가졌죠. 그밖에도 곳곳에서 마을이 웅비하거나 기지개를 펴고 있는데요. 사실, 지금에서야 마을이 느닷없이 나타난 건 아니에요.  

한국에서의 마을만들기.
어느덧 10년에 달하고 있어요. 마을만들기전국네트워크가 결성된 것도 그런 흐름과 맥을 같이 하고요. 마을만들기 전국대회도 빠질 수 없는 대한민국 마을만들기의 산 역사랍니다. 전국 곳곳에 포진한 마을이 한 자리에 모여 마을을 이야기하고 세상을 아주 조금씩 바꿔가고 있습니다. 올해 그 마을의 살아있는 현장은 창원에서 회포를 풉니다. 제5회 마을만들기 전국대회. 6월7일부터 9일까지 창원시 일대에서 마을과 마을이 만나 인사를 해요.

'천 개의 마을이야기, 세상을 바꾸다.'  
대회 슬로건도 참 좋죠? 그래서 마을만들기 토크쇼, 문화한마당, 마을 자랑대회, 현장탐방, 마을만들기 컨퍼런스, 마을활동가 교류회, 활동전시회 등이 어우러지고요. 뭣보다 마을과 청년을 잇는 '마을만들기 청년대회'가 찐하게 펼쳐집니다. 마을을 넘어 마을을 향해 전국의 마을과 부대끼는 건 어떨까요? 닫아걸지도 말며 내세우지도 않으며 탐닉하지도 않는 우리의 다채로운 천 개의 마을. 마을, 세상을 사유하는 또 하나의 창을 통해 우리 만나요. 문의는 제5회 마을만들기 전국대회 조직위원회의 공근희 간사(055-225-3479). 아울러, 당신과 함께 이 詩를 나누는 봄날이고 싶어요.

꽃이여 (박노해)

자기를 닫아걸면 닫아걸수록
더 숨이 막히고

자신을 내세우면 내세울수록
더 뿌리 뽑히고

자아를 탐닉하면 탐닉할수록
더 시들고 메말라가는

사람의 꽃이여
불행의 꽃이여

Posted by 스윙보이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555)
함께 살자(공유와 공동체) (51)
식품 정의(페어 푸드) (8)
또 다른 미디어 (22)
이야기가 있는 풍경 (10)
미디어 소믈리에 (13)
놀아라, 직딩아~ (31)
세계, 내가 발 딛고 있는 (236)
악마적 퇴폐와 고질적 순수의.. (49)
저자와의 만남(기고) (2)
돼지털 싱글스토리 (82)
나는 당신을, 감탄한다... (45)
프로이트와는무관한불친절한.. (5)

달력

«   2018/0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get rsstistory! Tistory Tistory 가입하기!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