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적정기업 ep coop의 수운잡방(서교동)에서 열리는,
9월의 맛콘서트, '착한치킨은 없다!'

 

토종 종자 닭으로 만든 치킨도 먹고, 삼계탕도 먹고,
통닭이 치킨으로 불려진 사연부터 닭 산업의 수직계열화, 닭을 중심으로 한 한국의 문화/시대/지역적 특징을 사회학으로 풀어보는 시간.

 
자, 치맥을 즐기는 당신, 제대로 알고 먹으면 더 맛있지 않을까요?
9월 2일과 9월 9일 중 택일하여 오시라!

 

신청은,

https://docs.google.com/forms/d/1rPeLU2rpOI4WZ0xnVhtDnURNADHsD-CCIXJEU2euk5M/viewform 

 

 

Posted by 스윙보이

청포도가 익어가는 시절, 칠월. 

노동자협동조합 ep coop의 서식지 수운잡방에서는 '쇠고기 맛'을 탐색합니다!


숙성육(aging meat). 

쉽게 맛보지 못한 숙성육에 대한 테이스팅을 비롯해 쇠고기 문화의 현실, 우리의 육식문화, 진짜 고기 맛에 대한 사유 등 혀의 인문학에 진입할 수 있는 시간. 


황교익 맛칼럼니스트와 김경애 요리사가 여러분의 혀에 지성을 자극합니다! 



Posted by 스윙보이


준수(낭만)가 서식하는 수운잡방에서 펼쳐지는, 

맛에 대한 사유의 현장! 맛콘서트 시즌4-May


5월15일_ 우리가 미처 몰랐던 어묵의 속사정_ 박상현(취생몽사)맛칼럼니스트


5월22일_콩을 둘러싼 모험_ 황교익 맛칼럼니스트



맛콘 시즌4(May)

 

일시 _     2013년 5월 15, 5월 22

              저녁 7시 30분부터 (100)

장소 _ 수운잡방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458-10 현주오피스텔 B01

          찾아오시는 길 링크(http://goo.gl/VHGpR)

인원 _ 강좌당 30명 한정

티켓가격 _  강좌당 3만원(사전예매가)

신청방법 _ 아래 구글독스를 통해 신청하고 계좌로 입금(5월 14일까지)

http://goo.gl/1uGJ8

입금계좌 _ 우리은행 1002-246-566856 (예금주:김경)

주최주관 _ ()푸드포체인지, ep coop

문의 _ tasteconcert@naver.com

www.blog.naver.com/tasteconcert

02-2031-2116 (푸드포체인지)

010-2681-5120(ep coop)

 

강좌 1

타이틀 우리가 미처 몰랐던 어묵의 속사정

날짜 2013년 5월 15

강사 박상현 맛칼럼니스트(이명 "취생몽사")

 

한국에 들어온 지 100.

한국인이 만들기 시작한 지 70.

 

고향은 일본이지만짜장면이 그렇듯 어묵은 이제 어엿한 한국 음식입니다.

어엿할 뿐인가요.

어묵이 가정음식점도시락급식을 넘나드는 대표 반찬이자 길거리의 대표 음식임을 부인할 한국인은 없습니다.

 

그러면서도 첨가물과 위생에 대한 의심은 깊습니다.

그냥 싸니까 먹는 음식이 됐습니다.

본래 따로 요리하지 않고 바로 먹는 음식이라는 점도,

두부나 빵처럼 과 시간이 반비례하는 음식이라는 사실도 잊혀졌지요.

 

어묵으로서는 세상이 원망스러울 수밖에 없습니다.

그 억울한 속사정을 시식과 함께 풀어보겠습니다.

시식을 하면서,

오뎅어묵이란 말도 함께 음미하길 바랍니다.

한국 대 일본부산 대 서울의 음식문화사까지 돌아보겠습니다.

 

길잡이는 부산 사람박상현 맛칼럼니스트입니다.

 

(생육으로 만든 어묵과 냉동연육으로 만든 어묵어육함량 60% 어묵과 어육함량 80% 어묵명태로 만든 어묵과 기타 생선으로 만든 어묵 등 총 10종류의 어묵을 비교 테이스팅합니다.)

 

강좌 2

타이틀 콩을 둘러싼 모험

날짜 2013년 5월 22

강사 황교익 맛칼럼니스트

 

쌀과 함께 한민족의 주식이었던 콩.

삶아서 말리면 장기보관이 가능한 식량일 뿐 아니라 청국장이 되고 메주가 됩니다.

메주에 소금물을 더해 발효하면 된장이 되고간장도 내릴 수 있으며삶아 갈면 콩즙이고비지를 거르고 간수를 더하면 두부입니다.

한반도 어디든 잘 자라 콩은 넘쳤고한민족은 이 콩 덕분에 잘 살아왔습니다.

 

그러나 2012년 현재 콩 자급률은 8%.

한반도에 대체 무슨 일이 일어났던 것일까요?

한민족은 여전히 청국장된장간장콩즙두부를 먹는데우리가 먹는 그 콩 음식이 옛날의 그 콩 음식일까요?

 

콩을 둘러싼 맛에 대한 모험이 시작됩니다.

 

(대기업 두부와 당일 만든 손두부대기업 두유와 당일 만든 콩물양조 간장과 천연 발효 간장 및 기타 콩 주변 식품을 비교 테이스팅합니다.)

 

Posted by 스윙보이

 



[초대] 
4월의 어느 봄날, 100퍼센트의 커피를 만나는 것에 대하여


하하 사실, 초대라고 할 건 없습니다. 
4월 30일(화), 시간이 허락한다면, 수운잡방(홍대 변두리에 위치)에 오셔서 맛있는 공정무역 커피 한 잔, 수제생초콜릿 한 입 들고 가세요.   

ep coop 커피노동자들이 서식하는 수운잡방이 꽃 피는 봄날, 당신을 맞이할 꽃단장을 마쳤고요. 이 공간을 사랑스럽고 특별한 당신과 공유하고자 문을 활짝 엽니다. 특별한 세레머니는 없고, 오시면 봄커피와 봄초콜릿 드려요. 

ep coop은 커피와 초콜릿, 당을 중심으로, 
누구나 안전하고 좋은 먹을거리를 먹을 권리가 있다는 ‘식품정의’를 염두에 두고, 삶과 먹을거리의 조화로운 관계를 생각하는 노동자협동조합이에요. ep는 따라서 에스프레소(espresso), 환경친화적인 상품(eco-friendly products)의 줄임말이면서 질적으로 확장된 이야기(extended playing)를 선보이겠다는 의지의 표현입니다. 또 이곳을 찾은 당신과 함께 ‘벨 에포크(belleépoque․ 아름다운 시절)’를 만들고, 당신이 채워줄 에피소드(episode)로 풍성한 스토리텔링을 하고 싶어요. 그래서 ep를 만나는 것은 ‘이(e)노센트 플(p)레저(innocent pleasure)’랍니다. 

우리는 ‘적정기업(Appropriate Company)’을 지향합니다. 
적정한 노동, 적정한 이윤, 적정한 보수, 적정한 건강, 적정한 의사소통, 적정한 고민, 적정한 시행착오 등을 통해 일의 즐거움, 삶의 행복과 같은 가치를 실현하고, 지역(마을)과 사회의 일원으로 존재하길 원합니다. 

당신을 만날 이 공간은 ‘수운잡방’입니다. 
우리나라 최초의 요리책 제목인데요. 수운(需雲)은 격조를 지닌 음식문화, 잡방(雜方)은 여러 가지 방법입니다. 즉, 풍류를 알고 격조를 지닌 사람들에게 걸맞은 요리법 혹은 특별한 요리라는 뜻이죠. 이 공간은 그래서 특별하고 사랑스러운 당신을 위한 곳입니다. ep(especially for you)는 그래서 특별한 당신과 함께 하고 싶습니다.
 


4월 30일(화) 10:00~21:00 수운잡방, 당신을 위한 시공간입니다. 
詩는 詩를 쓴 사람의 것이 아닌 그 詩를 읽는 사람의 것이듯, 
수운잡방은 그것을 만든 사람의 것이 아닌 수운잡방을 찾는 사람들의 것이랍니다. 

물론 고백하자면, 백퍼(100%)의 커피는 없으면서 있습니다. 
열여덟 소년와 열여섯 소녀, 어디에나 있을 법한 외롭고 평범한 소녀와 소년의 이야기. 둘은 이 세상 어딘가 100퍼센트 자신에게 맞는 소녀와 소년이 틀림없이 있을 거라는 믿음을 가지고 있죠. 그 소년과 소녀, 길모퉁이에서 딱 마주치고, 서로가 100퍼센트의 여자아이, 100퍼센트의 남자아이임을 확신합니다. 놀라고 꿈만 같은 둘, 공원 벤치에 앉아 질리지도 않고 조잘조잘 수다를 떱니다. 소녀와 소년, 이미 고독하지 않습니다. 100퍼센트의 상대를 만났거든요. 무라카미 하루키의 소설 [4월의 어느 맑은 아침에 100퍼센트의 여자를 만나는 것에 대하여]의 이야기죠. 

그러니까, 4월의 어느 봄날, 당신에게 건네는 커피가 그랬으면 좋겠다는 생각. 
그 한 순간만이라도. 당신이 고독하지 않길. 당신이 외롭지 않길. 100퍼센트의 커피를 만났으니까요.:) 특별한 당신이 오는 날, 맛있는 공정무역커피를 대접할게요. 어쩌면 그 커피, 'devil food'가 될지도 모릅니다. devil food, 알코올 중독자의 알코올처럼 알면서도 멀리할 수 없는 먹거리를 말하는데요. 그렇다면, 수운잡방은 devil place. 저는... 아마도 devil person? ^^;; 나쁜 남자인 걸 알면서도 멀리할 수 없는 사람, 아니면 도저히 헤어 나올 수 없는 마성의 악동? 언젠가 기억에서 사라진다 해도. 

좋은 커피와 즐겁고 재밌는 이야기는 널리 공유되어야 한다는 우리의 마음을 담습니다. 백만 명의 사람들, 백만 가지의 이유로 우울하지만, 백만 가지의 이유로 그 우울을 견디고 삽니다. 백만 가지의 이유에 우리의 커피와 초콜릿이 저 한 귀퉁이에 숨을 쉬고 있으면 좋겠습니다. :) 

그냥 벌컥, 수운잡방의 문을 열어주세요. 그리고 외쳐주세요. “친구야~”

뭣보다 "노트북 좀 쓸 수 있을까요?"라고 물어주세요. 이유는, 아래 노래와 함께!^^
당신이어서 설레니까.ㅎㅎ 


※ 잊지 마세요!
- 화분이나 화환이 배를 채워주진 않아요! ^.~ 수운잡방을 위해 3780원 이상 기부 대환영! 


무언가 함께 나눈다는 것
걱정해준다는 것
친구가 되는 일이라고 하네
참 아름다운 일이라고 하네

- 박남준의 詩 「우리 집 앞뜰」 중에서 -  




 

Posted by 스윙보이

 

자, 말 못할 어묵의 속사정은 무엇이었을까요?

말하지 못한 내 사랑도 아니고, 어묵은 왜 속사정을 말하지 않았을까요?

그래서 우린 미처 몰랐겠죠? 

 

준수(낭만)가 서식하는 수운잡방에서 펼쳐지는, 맛콘서트 시즌4.

 

17일(수) 저녁,

'우리가 미처 몰랐던 어묵의 속사정'이 낱낱이 드러납니다.

'부산오뎅'을 들고 오실 취생몽사님의 생생한 맛이 팔딱팔딱 뜁니다.

 

일주일 뒤인 24일(수) 저녁에는,

앵콜 강연, '당을 폭식하는 사회'가 열립니다.

 

Posted by 스윙보이

 


ep coop(수운잡방)이 목요일(18일) 밤,

맛있게 볶은 공정무역 커피를 들고 공유경제 파티에 찾아갑니다. ^.^

 

파티 참석(무료)해서 공유경제 기업과 공유경제에 관심 있는 사람들도 만나고,

낭만(준수)이 따르는 커피도 맛보시라. 맛있는 커피도 공짜라는 말씀~

덕분에 서울시청 신청사 구경도 하는 재미까지!

친구와 함께 오셔도 되니 신청만 하시라.^.^

 

[신청] 공유경제 파티 (공유도시 서울의 夜)

http://www.wisdo.me/1831

 

모든 것이 무료이오니,

4월18일 목요일의 봄밤을 공유하시라~

 

봄밤, 당신만을 위한 커피도 드릴게요. :)

 

Posted by 스윙보이

꽃도 샘해서가 아닌, 

'꽃 피는 것을 샘하여 아양을 피운다'(화투연花妬姸)는 꽃샘추위의 철이지만,


그래도 봄이다. 진짜 봄이 왔도다. 

봄비가 살짝 흩날리긴 해도, 오늘부터 봄이 왔다는 사실, 결코 숨길 순 없다. 


왜냐고?

야구가 시작됐으니까. 2013년의 야구가 문을 열었으니까. 

조진웅(배우)이 시구를 하면서 그것을 알렸다. 프프~프로니까! 



졸전이었지만, 

우리의 자이언츠가 봄을 알린 첫 경기에서 이겼다. 봄의 시작, 좋다! 


그리고 오랜만에 봰 윤구병 선생님. 선생님은 내게 이리 말씀하셨다.


있을 것만 있고 없을 것은 없는

세상 빚는데 힘 보태세요. 

좋은 인연입니다. 



아무렴. 

나의 봄은 이렇게 시작되는구나. 

있을 것은 있고 없을 것은 없는, 좋은 세상. 그런 세상을 향한 봄의 시작.

수운잡방에서 커피로, 먹을거리로 할 수 있는 일. 세상을 향한 우리의 울림.

내가 아는, 수운잡방이 아는 좋은 세상은,

인간끼리의 관계를 넘어 자연과의 조화로운 관계를 품은 좋은 삶이 있는 세상. 


Posted by 스윙보이

 

적정기업 'ep coop'의 조합원,

김이준수(낭만)의 '수운잡방'에서 펼쳐지는~

 

 

강좌1(3월27일 오후7시30분)

한국인은 왜 쇠기름에 집착하게 되었나? : <육식의 반란 마블링의 음모>를 만나다 (강사 : 유룡 기자(전주MBC), 황교익 맛칼럼니스트)


강좌2(4월3일 오후7시30분)

당을 폭식하는 사회 (강사 : 김경(ep coop, 쇼콜라띠에))


장소 : 수운잡방(서울시 마포구 서교동 458-10 현주오피스텔 B01호)
찾아오는 길 : http://eptheblog.blogspot.kr/2013/03/blog-post_18.html

 

인원 : 강좌당 30명 한정
티켓가격 : 강좌당 3만원(사전예매가)
신청방법 : 구글독스 통해 신청하고 계좌로 입금(3월26일까지) http://goo.gl/Zfwdq

 

입금계좌 : 우리은행 1002-246-566856 (예금주 : 김경)

문의 : 맛콘서트 홈페이지(http://blog.naver.com/tasteconcert)
       02-2031-2116(푸드포체인지)
       02-324-1901(ep coop)

 

참고
- 테이스팅 재료 구입 관계로 3월 25일 이후 수강 취소 및 환불이 어렵습니다. 많은 양해바랍니다.
- 참가비 입금이 확인되면 늦어도 다음날에는 확인 메일을 보내드립니다.

Posted by 스윙보이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555)
함께 살자(공유와 공동체) (51)
식품 정의(페어 푸드) (8)
또 다른 미디어 (22)
이야기가 있는 풍경 (10)
미디어 소믈리에 (13)
놀아라, 직딩아~ (31)
세계, 내가 발 딛고 있는 (236)
악마적 퇴폐와 고질적 순수의.. (49)
저자와의 만남(기고) (2)
돼지털 싱글스토리 (82)
나는 당신을, 감탄한다... (45)
프로이트와는무관한불친절한.. (5)

달력

«   2018/0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get rsstistory! Tistory Tistory 가입하기!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