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철학을 다시 쓴다'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3.03.30 진짜 봄이 왔다, 야구가 왔으니까~ by 스윙보이

꽃도 샘해서가 아닌, 

'꽃 피는 것을 샘하여 아양을 피운다'(화투연花妬姸)는 꽃샘추위의 철이지만,


그래도 봄이다. 진짜 봄이 왔도다. 

봄비가 살짝 흩날리긴 해도, 오늘부터 봄이 왔다는 사실, 결코 숨길 순 없다. 


왜냐고?

야구가 시작됐으니까. 2013년의 야구가 문을 열었으니까. 

조진웅(배우)이 시구를 하면서 그것을 알렸다. 프프~프로니까! 



졸전이었지만, 

우리의 자이언츠가 봄을 알린 첫 경기에서 이겼다. 봄의 시작, 좋다! 


그리고 오랜만에 봰 윤구병 선생님. 선생님은 내게 이리 말씀하셨다.


있을 것만 있고 없을 것은 없는

세상 빚는데 힘 보태세요. 

좋은 인연입니다. 



아무렴. 

나의 봄은 이렇게 시작되는구나. 

있을 것은 있고 없을 것은 없는, 좋은 세상. 그런 세상을 향한 봄의 시작.

수운잡방에서 커피로, 먹을거리로 할 수 있는 일. 세상을 향한 우리의 울림.

내가 아는, 수운잡방이 아는 좋은 세상은,

인간끼리의 관계를 넘어 자연과의 조화로운 관계를 품은 좋은 삶이 있는 세상. 


Posted by 스윙보이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555)
함께 살자(공유와 공동체) (51)
식품 정의(페어 푸드) (8)
또 다른 미디어 (22)
이야기가 있는 풍경 (10)
미디어 소믈리에 (13)
놀아라, 직딩아~ (31)
세계, 내가 발 딛고 있는 (236)
악마적 퇴폐와 고질적 순수의.. (49)
저자와의 만남(기고) (2)
돼지털 싱글스토리 (82)
나는 당신을, 감탄한다... (45)
프로이트와는무관한불친절한.. (5)

달력

«   2018/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get rsstistory! Tistory Tistory 가입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