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칼 구스타브 융'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08.08.22 여성 안에 있는 남성, 아니무스(animus) by 스윙보이
  2. 2008.08.22 남성 안에 있는 여성, 아니마(anima) by 스윙보이
여성 안에 있는 남성, 아니무스(animus)


앞서 아니마에 이어 이번에는 아니무스입니다.
남성 안에 여성이 있다면, 여성 안에도 남성이 있겠죠.
아니무스는 그래서 아니마와 반대로, 여성이 지니는 무의식적인 남성적 요소를 뜻합니다. 

그런데 왜 무의식 속에는 아니마, 아니무스라는 다른 성이 자리한 걸까요?
그에 대한 이론은 이렇습니다.
인간은 본능적으로 자신에게 부족한 반대 성을 벌충해서 영혼의 균형을 잡으려는 성향을 지녔기 때문이라는 겁니다. 남녀라는 성별은 단지 겉모습이며, 영혼은 남녀양성이라는 얘기지요.

아니무스 얘기로 다시 돌아와서,
남성적인 책임과 믿음, 잔인함과 광폭성을 아우르는 이 심리적 원형은 아폴로나 헤라클레스, 타잔 혹은 간디나 낭만적인 브래드 피트의 모습 등에서 찾을 수 있습니다.
한국사에 등장한 대표적인 아니무스로는 선덕여왕, 신사임당, 황진이, 논개, 허난설헌 등이고 전설에서는 춘향과 심청, 바리데기 등이, 사회적으로는 여자 큰 손들, 린다 김과 같은 무기 로비스트들, 앵커우먼 등이 꼽힙니다.

아니무스는,
눈에 보이지 않는, 어떤 거룩한 것에 대한 확신의 모습을 취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어떤 거룩한 것에 확신을 갖고 남성의 음성으로 남을 설득하거나 잔인하고 격정적인 태도를 내보이면서 다른 사람을 지배하려는 여성의 경우가 아니무스의 성격을 나타낸 것이란 거죠.
역시나 긍정과 부정의 아니무스가 상존하는데,
긍정적인 아니무스는 여성에게 부족한 강인한 의지, 용기, 판단력, 결단력을 선물합니다.
반면 부정적인 아니무스는 여성의 약점인 소심함, 나약함, 열등감, 의타심 등의 굴레를 씌우거나 난폭하고 무자비한 남성의 권력지향성에 경도되게도 만듭니다. 

아니무스 또한 다음과 같이 4가지로 구분된다.
1. 육체적이고 동물적인 매력의 남성
2. 사회적 기능으로서의 말을 잘하는 남성
3. 지적인 요소를 갖추고 사회적 지위를 차지하며 힘과 권능을 누리는 자
4. 전지전능한 신처럼 대 지혜와 넓은 도량을 지닌 남성

마냥 여성적이라고 칭하는 여성에게도,
아니무스가 내포돼 있으니, 이점 염두에 두세요.
언제 아니무스라는 무의식이 발현돼, “내 안에 남성 있다”는 말이 튀어나올지 몰라요.

(※참고 : 두산대백과사전,  《원형과 무의식》(칼 구스타프 융 지음|한국융연구원 C.G. 융 저작 번역위원회 옮김/솔 펴냄))

Posted by 스윙보이
남성 안에 있는 여성, 아니마(anima)


여성이나 남성이나 자신 안에 하나의 여성과 남성만 자리한 것은 아닙니다.
여성 안에 남성성이 있고, 남성에게도 여성성이 응당 있어요.
즉, 누구에게나 양성성이 둥지를 틀고 있죠.
정신과 의사이자 분석심리학의 창시자, 칼 구스타브 융이 이를 이론으로 만든 것이 아니마(anima)와 아니무스(animus)입니다. 융의 스승인 프로이트가 여성의 열등감을 남근선망의 심리라며, 여성 심리를 남성 우위의 관점에서 기술했다면, 융의 아니마·아니무스 이론은 남녀를 동등한 선상에서 보면서 남녀의 의식과 무의식의 차이를 중시한다는 차이가 있지요.

이 가운데, 우선 아니마를 알아보죠.
아니마는 남성이 지니는 무의식적인 여성적 요소를 뜻합니다.
남성의 마음 속에 있는 여성적 심리경향이 인격화한 것인데,
개인적인 사랑의 능력, 막연한 느낌·기분, 예견적인 육감, 비합리적인 것에 대한 감수성, 자연에 대한 감정, 무의식 등이 이런 심리경향입니다.
따라서 성모 마리아, 마릴린 먼로 같은 여성 또는 조국이나 혁명도 아니마를 대변한다고 할 수 있지요.

아니마는 크게 4가지로 구분됩니다.
1. 자녀의 생산과 집안일을 하는 원시적 기능으로서의 여성
2. 외모의 아름다움을 갖춘 섹스어필한 여인
3. 모성성과 따뜻하고 헌신적인 마음을 가진 성모와 같은 어머니 상
4. 아르테미스 여신과 같은 지혜로 충만 되고 힘과 권능을 가진 여성

아니마도 긍정과 부정으로 나뉘는데,
긍정적인 아니마는 남성의 영혼을 구원하는 이상적인 여인을 가리킵니다. 이때는 남성의 불안한 영혼을 보완하면서 바람직한 길로 인도하는 이정표가 되기도 하죠.

반면 부정적인 아니마는 남성을 파멸시킬 수 있습니다. 이른바 ‘팜므 파탈’과 같은.
그래서 남성도 내부의 아니마를 잘 다스려야 합니다.
그렇지 못하면, ‘아니마 콤플렉스’에 빠져 난폭하고 과격하며 폭력적인 행위를 저지르는 남성이 되죠. 거칠고 포악한데다 시도 때도 없이 감정을 분출하는 남성이 있다면, 그는 아니마가 결여됐다고 보면 됩니다.

그러니까 아무리 마초라도 그 안에는 어떤 성격이든 여성성이 잠재돼 있기 마련입니다.
“내 안에 여성 있다”는 말, 마초도 인정해야죠.
물론 아니마가 완전 결여된 지질한 마초들은 어지간하면 상대를 않는 것이 낫습니다.

아니마는, 한편으로 고대 철학에서, 생명·사고의 원리가 되었던 영혼이나 정신을 뜻하는 용어이기도 합니다.

다음에는 아니마와 늘 동행하는 ‘아니무스’에 대해 알아보죠.

(※참고 : 두산대백과사전,  《원형과 무의식》(칼 구스타프 융 지음|한국융연구원 C.G. 융 저작 번역위원회 옮김/솔 펴냄))

Posted by 스윙보이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555)
함께 살자(공유와 공동체) (51)
식품 정의(페어 푸드) (8)
또 다른 미디어 (22)
이야기가 있는 풍경 (10)
미디어 소믈리에 (13)
놀아라, 직딩아~ (31)
세계, 내가 발 딛고 있는 (236)
악마적 퇴폐와 고질적 순수의.. (49)
저자와의 만남(기고) (2)
돼지털 싱글스토리 (82)
나는 당신을, 감탄한다... (45)
프로이트와는무관한불친절한.. (5)

달력

«   2018/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get rsstistory! Tistory Tistory 가입하기!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