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테러'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7.09.11 9.11, 영원한 우리의 트라우마 by 스윙보이

9.11. 오늘 날짜기도 하지만, 이미 고유명사화된 단어. 그렇게 9.11은 20세기에서 21세기까지 관통한 모든 세계인들에게 씻길 수 없는 트라우마다. 벌써 올해 6년. 그 이후, 우리가 발 디디고 있는 이 세계에서는 많은 일이 있었지만, 인류는 여전히 비극을 잉태하는데 주저함이 없다. 슬픔과 비극으로부터 그 무엇도 배우지 못하는 인류의 고된 업보다. 오로지 주저하지 않는 것이 있다면 복수?

최근 미국의 여론조사에서도 9.11은 여전히 현재진행형임을 알 수 있다. 조사 대상자의 81%가 인생에서 가장 잊을 수 없는 사건으로 '9.11'을 꼽았다. 그리고 91%가 미국 내에서 그 같은 사건이 다시 발생할 수 있다고 우려하고 있었다. 71%는 개인적인 묵도 등으로 희생자들을 추모할 계획이라고 답했다. ☞ 미국인 81% "'9.11'이 가장 잊을 수 없는 사건"

나 역시 개인적인 묵도와 이런 글로나마 희생자들을 멀리서나마 추모한다. 얼마전에도 그래서 9.11의 자장에 속한 영화를 선택해서 마주했다. <레인 오버 미>(Reign Over Me, 2007). 보는 내내 마음이 서걱거렸다. 기회가 된다면 봐도 좋겠다. 상처 받은 영혼들이 서로를 감싸는 연대의 힘. 타인을 어떻게 보듬을 수 있는지 생각할 기회도 준다.

내년에도 9.11은 여지없이 돌아올테고, 세계는 또 어떤 일들을 벌려놓을지 아무도 모른다.
그냥 우리는 살아갈 뿐이고, 이 엄혹한 세상을 버티고 견딘다.
그래도 당신에게 다행이라는 말을 건넬 수 있었으면 좋겠다.
그렇다면 당신에게 필요한 것은 뭐? 바로 사랑.
뭐 굳이 연애하란 얘기는 아니다. 너무 좁게만 생각은 말고, 좁게 생각해도 그만이고.ㅎ
삶이라는 치명적 질병을 치유할 수 있는 유일한 백신이 사랑이란 말?  
글쎄, 대답은 당신의 몫. 더 이상 묻지마~

Posted by 스윙보이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555)
함께 살자(공유와 공동체) (51)
식품 정의(페어 푸드) (8)
또 다른 미디어 (22)
이야기가 있는 풍경 (10)
미디어 소믈리에 (13)
놀아라, 직딩아~ (31)
세계, 내가 발 딛고 있는 (236)
악마적 퇴폐와 고질적 순수의.. (49)
저자와의 만남(기고) (2)
돼지털 싱글스토리 (82)
나는 당신을, 감탄한다... (45)
프로이트와는무관한불친절한.. (5)

달력

«   2018/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get rsstistory! Tistory Tistory 가입하기!